민노총 3월 6일 하루 총파업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이 3월6일 하루 총파업을 강행한다.

지난달 말 사회적 대화기구인 경제사회노동위원회(경사노위) 참여가 무산된 데 이어 노·정관계는 한층 악화할 전망이다.

10일 민주노총은 지난 8일 중앙집행위원회를 열어 올해 2∼3월 투쟁계획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총파업에 앞서 오는 18일에는 지역본부별 전국 동시다발 기자회견, 20일에는 여의도 국회 앞 또는 광화문에서 결의대회를 개최해 투쟁 열기를 고조시키기로 했다.

민주노총은 노동법 개악 저지, 국제노동기구(ILO) 핵심협약 비준과 노동기본권 쟁취, 제주 영리병원 저지 등을 요구하고 있다.

이동수 기자 samenumber@segye.com

<세계일보>

<ⓒ스포츠월드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