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이창민, 중앙선 침범 교통사고… 상대 1명 사망

[스포츠월드=박인철 기자] 이창민(25·제주)이 교통사고를 낸 혐의로 경찰 조사 중이다.

 

6일 서귀포소방서 등에 따르면 이창민은 지난 5일 오후 8시 49분쯤 제주 서귀포시 호근동 삼매봉 인근 도로에서 자차 랜드로버 SUV를 몰다 맞은편에서 오던 모닝 승용차와 충돌했다. 

 

이 사고로 모닝에 타고 있던 홍모(68·여)씨가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결국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 승용차를 운전한 이모(52·여)씨 등 2명도 부상을 입었다. 이창민과 동승자 1명은 큰 부상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이창민의 자진 신고로 경찰이 출동했다. 경찰은 이창민의 차량이 중앙차선을 넘는 바람에 사고가 난 것으로 판단 이창민을 입건해 곧 조사에 착수할 예정이다. 이창민은 현재 병원에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목격자를 토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음주 운전은 아닌 것으로 알려졌다.

 

club1007@sportsworldi.com 사진=스포츠월드 DB

<ⓒ스포츠월드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