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혜경 남편 故 오정욱 11일 발인…애도 물결 이어져

[스포츠월드=이혜진 기자] 뮤지컬 배우 이혜경의 남편인 성악가 고(故) 오정욱를 향한 애도의 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11일 오전 서울 고대 안암병원 장례식장에서는 고 오정욱의 발인식이 진행됐다. 오정욱은 지난해 췌장암 말기 진단을 받고 투병하다 지난 9일 향년 48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오경욱은 추계예술대학교 성악과 출신으로, 성남시립합창단 상임단원으로 활동했다. 뮤지컬 배우로 유명한 이혜경과는 지난 1998년 결혼했다.

 

 고인의 아내인 이혜경은 뮤지컬 ‘오!캐롤’ 낮 공연 시작 직전 남편의 비보를 접한 것으로 알려져 더욱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혜경은 슬픔 속에서도 무대를 끝까지 마무리하고, 뒤늦게 오열했다고. 이에 많은 누리꾼들은 고인의 명복을 비는 한편, 이혜경을 향한 격려의 메시지 또한 전하고 있다.

 

hjlee@sportsworldi.com

 

사진=뮤지컬 ‘투모로우 모닝’ 제공

<ⓒ스포츠월드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