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치어리딩계 평정할 20살 역대급 루키는

치어리딩계를 평정할 슈퍼루키가 등장해 야구팬들의 미소를 자아내고 있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서는 삼성 라이온즈 박현영 치어리더의 사진이 공유되고 있다.

1999년생인 박현영은 올해 데뷔한 '새내기' 치어리더다.

 

올해 갓 스무살이 된 박현영은 한눈에 보기에도 앳돼 보이는 뽀송뽀송한 피부를 가지고 있다.

 

앳되고 청순한 비주얼. 하지만 몸매는 이와 완벽히 상반되는 모습이다.

특히 173cm의 큰 키와 시원시원하게 뻗은 팔다리에서 나오는 '성숙미'는 이미 야구팬들의 마음을 모조리 휘어잡은 상태다.

 

이 때문에 치어리더의 핵심이라 할 수 있는 유니폼 핏은 '역대급'이라는 평가다.

 

뉴스팀 news@segye.com

<ⓒ스포츠월드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