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근우, 이번 주말 1000득점 달성할까… 5득점 남았다

[스포츠월드=권영준 기자] 정근우(한화)가 1000득점 달성에 ‘5득점’만을 남겨두고 있다.

 

KBO 리그 역대로 1000득점을 달성한 선수는 2002년 한화 장종훈을 시작으로 지난해 정성훈(당시LG)까지 총 11명으로, 정근우는 KBO 통산 12번째이자 한화 소속으로는 장종훈, 장성호에 이어 3번째 선수가 된다.

 

2005년 SK에 입단한 정근우는 같은 해 4월 3일 수원 현대전에서 첫 득점을 올렸다. 이후 정근우는 2012년 9월 25일 문학 LG전에서 500득점을 올린바 있고 9월 13일 현재 995득점을 기록 중이다.

 

본인의 한 경기 최다 득점은 2009년 8월 5일 문학 넥센전 외 4차례 기록한 4득점이며 한 시즌 최다 득점은 121득점으로 2016년 KBO 리그 득점상을 수상한바 있다.

 

KBO는 정근우가 1000득점을 달성할 경우 표창규정에 의거해 기념상을 수여할 예정이다.

 

young0708@sportsworldi.com / 사진=OSEN / 표=KBO

<ⓒ스포츠월드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