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W이슈] '20세 요절'… 스펙트럼 노력파 故김동윤, 사인은?

[스포츠월드=최정아 기자] 스펙트럼 김동윤의 갑작스러운 사망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유족이 부검을 결정했다.

지난 27일 스펙트럼 소속사 윈 엔터테인먼트 측은 공식 팬카페를 통해 “갑작스럽게 슬픈 소식을 전해드리게 돼 죄송하다. 27일, 스펙트럼 멤버 김동윤 군이 우리의 곁을 떠났다. 너무나 갑작스러운 비보로 슬픔에 잠긴 유가족들과 스펙트럼 멤버들, 윈 엔터테인먼트 전 직원 모두 비통한 심정으로 고인을 애도하고 있다”고 밝혔다.

윈엔터테인먼트는 김동윤의 사망 이후 스펙트럼과 관련된 모든 스케줄을 취소했고, SNS를 통해 “27일 진행 예정이었던 ‘2018 쿨썸머페스티벌 공개방송’과 28일 진행 예정이었던 ‘10Tube 텐잼 여름방학 특집’은 회사 내부사정으로 취소됐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사망 하루 전인 지난 26일 소속사 공식 SNS에는 ‘7월 어느 날, 동윤이랑 빌런이랑 카페에서 찰칵’이라는 제목으로 고 김동윤과 스펙트럼 멤버 빌런이 함께 있는 사진이 게재 되기도 했고, 같은 날 오후 10시~11시 사이에는 고 김동윤이 밝은 얼굴로 인스타 라이브 방송을 하기도 했다. 때문에 김동윤의 갑작스런 사망 원인에 대한 추측이 난무하는 상황이다.

김동윤 군의 여동생은 자신의 SNS에 “세상에서 하나뿐인 오빠가 하늘나라로 떠났습니다. 하늘나라에서 꼭 행복하라고 정말 정말 꼭 행복해야 한다고 마지막 인사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故人 김동윤’이라 적힌 사진을 올렸다.

또 “우리 오빠 키도 크고 엄청 잘 생겼다” “하늘나라에서 질투했나보다” “아무리 그래도 21살인데 너무했다” 등의 댓글을 게재해 슬픈 마음을 드러내기도 했다.

김동윤의 유족은 30일 오전 부검을 진행할 예정이다. 과연 부검을 통해 정확한 사인이 밝혀질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1998년생인 김동윤은 난 1월 종영한 종합편성채널 JTBC ‘믹스나인’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노력파로 불린 김동윤이 속한 그룹 스펙트럼은 지난 5월 9일 ‘Be Born’으로 가요계에 데뷔했으나, 활동 2개월만에 비보를 전해 안타까움을 더했다.

cccjjjaaa@sportsworldi.com
<ⓒ스포츠월드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