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W이슈] 여자친구, 1위 행진에 빌보드까지 접수… 글로벌 갓자친구

[스포츠월드=윤기백 기자] 걸그룹 여자친구의 상승세가 심상찮다. 음악방송 1위 싹쓸이에 시동을 건 것은 물론 미국 빌보드 월드앨범차트 6위에 랭크되는 등 새 앨범에 대한 반응이 점차 뜨거워지고 있다.

여자친구(소원 예린 은하 유주 신비 엄지)는 지난달 30일 여섯 번째 미니앨범 ‘타임 포 더 문라이트(Time for the moon night)’를 발표했다.

‘파워청순’의 연장선이자 한층 성숙해진 ‘격정아련’으로 돌아온 여자친구는 신곡 ‘밤’을 통해 음악, 콘셉트, 퍼포먼스 3박자를 두루 갖춘 완성도 높은 콘텐츠로, 점차 입소문을 타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아련한 노랫말에 격정적인 음악과 퍼포먼스가 마치 한 편의 뮤지컬을 보는 듯한 스토리텔링이 담긴 무대를 완성, 여자친구의 ‘밤’은 시간이 지날수록 호평을 받고 있다.

언제나 그랬던 것처럼 뒷심을 발휘하고 있는 여자친구는 컴백 8일 만에 음악방송 2관왕에 등극, 1위 트로피 싹쓸이 시동에 나섰다. ‘보고 듣는 음악’의 진수를 선보여온 여자친구는 음악방송 무대에서 격정아련 퍼포먼스를 공개하자마자 뜨거운 관심을 불러 모았고, 이는 곧 음원차트 상승세로 이어지고 있다.

실제로 신곡 ‘밤’은 음악방송 무대가 공개될 때마다 폭발적인 반응이 쏟아지며 음원차트로 직결돼 꾸준한 상승 곡선을 그리고 있다. 10일 오전 8시 기준 엠넷, 지니 실시간 차트 2위를 비롯해 국내 최대 음원사이트 멜론에서 한 시간 만에 8계단을 껑충 뛰어오르는 등 즉각적인 반응이 쏟아지고 있다.

뿐만 아니다. 여자친구의 ‘타임 포 더 문라이트’는 9일(현지시각 기준) 미국 빌보드 월드앨범차트 6위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앞서 여자친구는 해외 8개국 아이튠즈 종합앨범차트에서 1위에 오른데 이어, 빌보드 차트에도 이름을 올리며 여자친구를 향한 글로벌한 관심을 실감케 했다. 더욱이 빌보드는 여자친구의 신곡 ‘밤’을 집중 조명하며 “걸그룹의 새로운 방향을 제시했다”고 평가한 만큼 글로벌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글로벌 갓자친구’로 발돋움하고 있다.

giback@sportsworldi.com

사진=쏘스뮤직 제공
<ⓒ스포츠월드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