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안연홍, 지난해 6월 이혼… 양육권 지켰다

[스포츠월드=김원희 기자] 배우 안연홍이 결혼 9년 만에 이혼했다.

한 연예관계자는 11일 스포츠월드에 “안연홍이 지난해 6월 남편과 협의 이혼을 했다”고 전했다. 평소 아들에 대한 애정이 깊었던 안연홍은 가정을 지키고자 하는 강한 의지를 갖고 갈등을 해결하려 노력했지만 끝내 성격차이를 극복하지 못해 각자의 길을 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아들에 대한 양육권은 안연홍이 갖게 됐다.

안연홍은 지난 2008년 한 살 연하의 조정웅 전 프로게임단 감독과 결혼식을 올렸다. 이후 결혼 5년 만인 2013년 아들을 출산, 2014년 방송된 JTBC 교양예능 ‘화끈한 가족’에 출연해 남편과 아들을 살뜰히 챙기는 단란한 가족의 모습을 공개하기도 했다. 때문에 그의 이혼 소식은 주위를 더욱 안타깝게 하고 있다.

한편 안연홍은 1988년 13살의 나이로 KBS 드라마 ‘토지’에 출연, KBS 특채 탤런트로 발탁되며 배우로 데뷔했다. 2000년 방송된 MBC 시트콤 ‘세 친구’에서 임팩트 있는 코믹 연기로 인기를 모았으며 이후 수많은 드라마에 출연하며 연기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kwh0731@sportsworldi.com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인기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