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혜정은 왜 댓글창을 닫았을까

[스포츠월드=김재원 기자] 배우 조혜정이 돌연 자신의 SNS 댓글 기능을 해제했다.

23일 오후 1시 기준 조혜정의 인스타그램은 기존 게시물은 유지된 채 최근 10개의 글만 댓글 기능이 사라진 것.

최근 사회 전반적으로 성과 관련된 사건들을 고발하고 피해자에게 응원을 보내는 ‘미투’ 캠페인이 확산되고 있는 추세다. 그 가운데 최근 증권가 정보지에 따르면 다수의 배우들이 이니셜만 공개된 채 가해자로 지목을 받기도. 급기야 조재현은 네티즌들로부터 성 추문 의혹을 받고 있으나 본인 및 소속사는 아무런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이와 관련 각종 커뮤니티 및 조혜정의 인스타그램 댓글 창에는 친부인 조재현에 대한 사실 규명을 요구하는 글이 이어지고 있는 것이다.

실제로 최근 배우 조민기는 자신이 부임 중이었던 청주대학교 연극학과 학생들의 성 추문 관련 폭로가 이어져 경찰이 내사 중인 상황이다. 조민기도 최초 폭로는 자음 이니셜 ‘ㅈㅁㄱ’으로 시작된 바 있다.

조혜정과 조재현은 지난 2015년 SBS 예능 ‘아빠를 부탁해’에 출연한 바 있다. 이후 조혜정은 드라마 ‘처음이라서’, ‘상상고양이’,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 ‘역도요정 김복주’ ‘고백부부’ 등의 작품에 출연했다.

jkim@sportsworldi.com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인기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