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W이슈] 조민아, 악플러에 강경 대응 선언 "가격 발언 때문 아냐"

[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걸그룹 쥬얼리 출신 조민아가 악플러 고소와 관련해 직접 입장을 밝혔다.

조민아는 지난 16일 오후 자신의 SNS에 “조민아 아뜰리에 고소 관련하여 드리는 말씀”이라는 제목의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그는 “제품의 가격 발언 등과 관련해 고소를 진행한다고 잘못 알고 계신 부분들에 대해 오해를 바로 잡고자 글을 올린다”며 글을 시작했다.

이어 “고객분들이 불편하셨던 부분은 개선해가고, 부족했던 부분은 발전해가기 위해 늘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다만 입에 담을 수 조차 없는 성적 모독이나 욕설 등의 언어폭력에 대해서 더 이상은 참을 수 없어 법적 대응을 하게 됐다”고 말하며 고소와 관련된 입장을 밝혔다.

앞서 조민아는 악플러를 고소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조민아의 변호인 측은 “조민아를 향한 욕설은 상상을 초월할 정도”라며 그 중 심한 악플을 쓴 약 10명의 네티즌들에 대한 고소를 진행할 것이며 선처는 없을 것이라는 강한 입장을 전했다.

한편 조민아는 가수 겸 배우로 활동하던 중 진로를 변경해 ‘우주여신 조민아 아뜰리에’를 운영 중이나 가격 및 위생 논란에 휩싸이면서 악플러들의 비난을 받았다.

앞서 조민아는 자신의 SNS에 “새벽까지 비정상적인 카톡을 보내며 영업 방해를 하고 있다”며 아뜰리에 공식 계정으로 받은 악성 메시지를 공개했다. 또한 최근 조민아의 측근을 통해 운영하던 베이커리를 정리할 것이라는 입장을 전하기도 했다.

조민아는 아뜰리에 운영에 있어 대중과 적극 소통해 왔다. 하지만 이번 고소 선언에 누리꾼들의 반응은 엇갈리고 있다. 다수의 누리꾼들은 “고소 전에 지금까지의 논란에 해명해야할듯(tkf****)” “빵 비싼건 팩트(lee****)” “조민아는 본인도 설빙 욕하면서 본인 빙수 광고하더니(fan****)” “비판하면 무조건 악플이래(nfl****)” “악플은 고소해도 좋으나 악플과 쓴소리는 구별해야지(moc)” 등 조민아의 입장 표명에 부정적인 입장을 보였다.

조민아는 지난해 말 자신을 제과업체 종사자라고 밝힌 한 누리꾼이 조민아 아뜰리에에 방문한 뒤 상품에 대한 혹평을 남기자 해당 누리꾼을 고소하겠다고 밝혔다가 글을 삭제한 바 있다.

jgy9322@sportsworldi.com

사진=블로그 ‘우주여신 조민아’ 캡쳐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인기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