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러시아월드컵 한-독일전 대상 축구매치 5회차, 2097명 적중 성공

[스포츠월드=박인철 기자]

한국과 독일의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예선 3차전 경기를 대상으로 한 축구토토 매치 게임에서 2천 여명이 넘는 적중자가 나왔다

국민체육진흥공단이 발행하는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는 지난 27일(수) 밤 11시 카잔아레나에서 벌어진 한국(홈)-독일(원정)의 경기를 대상으로 한 축구토토 매치 5회차 게임에서 2,097명의 축구팬이 적중의 기쁨을 맛봤다고 밝혔다.

한국-독일전의 전반전(0-0 무승부)과 최종 스코어(2-0 한국 승리)를 정확히 예측한 참가자 2,097명은 각각 참여금액의 58.6배에 해당하는 상금을 받게 됐다.

16강 진출이 결정되는 조별예선의 마지막 경기를 대상으로 한 이번 매치 5회차 게임은 9만 8,041명이 참가하는 등 뜨거운 참여 열기를 보였다. 한국은 이번 경기에서 집중력을 발휘하며 2-0으로 승리해 객관적 전력에서 열세인 한국을 응원했던 애국베팅족들에게 기쁨을 안겼다. 축구팬 1인당 평균 참여금액은 지난 4회차보다 약간 낮아진 7,533원으로 나타났다.

케이토토 관계자는 "한국팀이 비록 16강 진출에는 실패했지만, '디펜딩 챔피언' 독일을 상대로 최선을 다해 경기에 임한 것이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 며 "한국팀을 믿고 응원해준 국내 축구팬들에게 축하의 인사를 전한다" 고 밝혔다. 한편, 이번 매치 5회차의 적중결과를 정확히 맞힌 축구팬들은 2019년 6월 28일까지 전국 토토판매점이나 IBK기업은행 지점에서 적중금을 찾아갈 수 있다. 이밖에 다양한 축구토토 게임에 대한 자세한 일정은 스포츠토토 홈페이지 및 공식온라인 발매사이트인 베트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club1007@sportsworldi.com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인기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