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팬 59.16%, “이형준 언더파 활약 전망”

[스포츠월드=박인철 기자] 국내 골프팬들은 ‘KPGA SK telecom 오픈 2108’ 1라운드에서 이형준 선수의 언더파 가능성을 가장 높게 내다봤다.

체육진흥투표권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는 오는 17일(목)에 스카이72골프앤리조트에서 열리는 'KPGA SK telecom 오픈 2108'을 대상으로 한 골프토토스페셜 11회차에서 전체 참가자의 59.16%가 2번 선수 이형준의 언더파 활약을 예상했다고 밝혔다.

1번 선수로 지정된 이정환이 57.50%로 이형준과 거의 비슷한 언더파 지지율을 획득했고, 7번 황인춘이 54.93%로 뒤를 이어 과반수 언더파 투표율을 넘겼다.

반면, 변진재(49.95%)를 비롯해 김승혁(49.61%), 그리고 최민철(49.05%)은 모두 절반 이하의 언더파 투표율을 기록했고, 3번 이승택의 경우 41.98%로 이번 회차에서 가장 어려운 경기를 펼칠 것으로 전망했다.

지정 선수별 1라운드 예상 스코어에서는 1~2오버 항목이 1순위를 차지한 이승택(23.97%)외에 6명의 선수들이 모두 1~2언더파를 기록해 눈길을 끌었다.

골프토토 스페셜 게임은 지정된 5명 혹은 7명 프로골퍼의 1라운드 타수대를 맞히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타수대는 5언더 이하, 3~4언더, 1~2언더, 0(이븐), 1~2오버, 3오버 이상 등 총 6개 구간으로 구성되며, 1라운드 최종 타수대를 모두 맞힌 사람에게는 해당 회차의 배당률과 베팅금액을 곱한 적중상금이 지급된다.

이번 골프토토 스페셜 11회차 게임은 16일(수) 밤 9시50분에 발매를 마감하며, 1라운드가 모두 종료된 후에 결과가 공식 발표된다. 한편, 골프토토 게임은 선수의 개인상황과 현지사정으로 인해 대상선수가 변경될 수 있기 때문에 게임에 참여하기 전에 반드시 지정선수를 확인해야 한다.

club1007@sportsworldi.com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인기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