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정사업본부, 행복나눔봉사단 소외계층에 설 선물 전달

강성주 우정사업본부장(왼쪽)과 우체국 행복나눔 봉사단이 14일 관악노인종합복지관을 찾아 조종현 관장에게 곰국·떡 세트 1,500박스를 전달하고 있다. 우정사업본부 제공
우정사업본부(본부장 강성주) 우체국 행복나눔봉사단은 14일 설 명절을 맞아 소외계층을 위한 나눔활동을 펼쳤다.

강성주 본부장과 우체국 행복나눔봉사단은 이날 관악노인종합복지관에서 저소득 독거노인을 위해 식사를 대접하고, 경제적으로 어려움에 처해 있는 가정을 방문해 곰국, 떡 세트 등 1,500박스를 전달했다.
강성주 우정사업본부장(오른쪽)이 14일 설 명절을 맞아 혼자사는 이웃을 찾아 곰국·떡 세트, 과일 등 설 선물을 전달하고 있다. 우정사업본부 제공

우체국직원으로 구성된 우체국 행복나눔봉사단은 지역 내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곳을 찾아가 청소 및 세탁, 도배, 목욕봉사, 생필품 등을 지원하고 있다.

강 본부장은“정부기업으로서 사회적 역할을 강화하기 위해 올 해 공익사업비를 지난 해 58억원에서 100억원으로 늘렸다.”면서“전국 곳곳에 더 많은 나눔을 전해 국민 곁에 있는 우체국이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지차수 선임기자 chasoo@segye.com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인기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