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창정·정려원 주연 영화 '게이트' 크랭크업

[스포츠월드=윤기백 기자] 배우 임창정, 정려원 주연의 영화 '게이트'가 최근 3개월간의 촬영을 마쳤다.

'게이트'는 비선 실세를 수사하던 촉망받는 엘리트 검사가 의문의 교통사고로 기억상실증에 걸린 뒤 이웃에 사는 일가족과 함께 무소불위의 권력을 휘두르는 집단에 복수한다는 내용의 코믹 영화다. 영화 '치외법권', '대결'을 연출한 신동엽 감독이 신재호로 개명하고 선보이는 신작이다.

임창정은 기억을 잃은 검사 정진역을, 정려원은 계약직 생활을 전전하며 어렵게얻은 직장도 잃고 청년실업자가 된 소은역을 맡았다. 이외에 이경영, 정경순 등이 출연한다. 올 하반기 개봉 예정.

giback@sportsworldi.com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인기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