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스페셜 45회차, "KIA, LG 누를 것"

[스포츠월드=정세영 기자]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는 오는 16일에 열리는 2017시즌 한국프로야구(KBO) 3경기를 대상으로 한 야구토토 스페셜 45회차 투표율을 중간 집계한 결과, 2경기 KIA-LG전에서 48.23%가 KIA의 승리를 예상했다고 밝혔다.

LG는 38.07%의 지지를 받았고, 나머지 13.69%는 두 팀의 같은 점수대를 예상했다. 최종 점수대로는 KIA(6~7점)-LG(4~5점) 항목이 6.32%로 1순위를 차지하며 KIA의 승리를 예상하는 팬들이 다수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LG는 최근 7경기에서 5승 2패를 거두며 좋은 흐름을 타고 있다. 그러나 상대는 KIA다. KIA는 올 시즌 4월 12일 리그 단독 선두로 올라선 이후 한번도 자리를 내준 적이 없다. 양팀 맞대결 전적에서도 KIA가 4승 2패로 앞서고 있어, 상승세를 타고 있는 LG라 해도 쉽지 않은 경기가 예상되는 이유다.

1경기 삼성-SK전에서는 47.92%가 홈팀 삼성의 승리를 예상했고, 38.12%는 원정팀 SK의 승리에 투표했다. 나머지 13.99%는 두 팀의 같은 점수대를 선택했고, 최종 점수대에서는 삼성이 6~7점, SK가 2~3점을 기록할 것(6.40%)이라는 예상이 최다를 기록했다.

마지막 3경기 넥센-롯데전에는 46.13%가 넥센의 승리를 내다봤다. 롯데의 승리는 38.88%, 같은 점수대는 14.99%로 나타났다. 최종 점수대로는 넥센이 4~5점, 롯데가 0~1점대를 기록할 것이라는 예상이 1순위(5.17%)로 집계됐다.

야구토토 스페셜 45회차 게임은 경기시작 10분 전인 16일 오후 6시 20분에 발매가 마감되며, 경기가 모두 종료된 이후에 적중결과가 공식 발표된다.

niners@sportsworldi.com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인기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