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W이슈] GD 열풍 잠재운 '볼빨간사춘기'의 위력

[스포츠월드=윤기백 기자] 진짜 음원강자다. 볼빨간사춘기가 지드래곤을 제치고 음원차트를 올킬했다.

볼빨간사춘기는 14일 오전 8시 신곡 '남이 될 수 있을까'로 국내 최대 음원사이트 멜론을 비롯해 지니, 벅스, 엠넷, 네이버뮤직, 소리바다 등 전 음원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앞서 음원차트를 휩쓸었던 지드래곤은 2위로 내려갔지만, 여전한 화력을 과시하고 있어 언제든 순위 반전이 가능한 상태다.

볼빨간사춘기의 신곡 ‘남이 될 수 있을까’는 남성 싱어송라이터 스무살과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한 곡이다. 사랑과 이별 앞에 선 남녀가 겪을 수 있는 상황과 감정들을 솔직하고 섬세하게 담아낸 노래로, 듀엣곡의 장점을 극대화 시켜 많은 이들의 감성을 자극할 것으로 보인다.

giback@sportsworldi.com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인기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