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니퍼 코넬리, '설국열차' TV시리즈 출연…다비드 딕스와 호흡

[스포츠월드=김도현 기자] 할리우드 배우 제니퍼 코넬리가 ‘설국열차’ TV시리즈에 출연한다.

8일 외신에 따르면 미국 TNT 방송에서 제작하는 ‘설국열차’ TV 시리즈의 파일럿 판에 제니퍼 코넬리가 캐스팅됐다. 그는 열차의 시스템을 매일 방송하는 1등칸 승객 멜라니 카빌 역을 맡았다.

‘설국열차’ TV 시리즈 연출은 ‘닥터 스트레인지’를 만든 스콧 데릭슨이 맡았고 남자 주인공은 래퍼 겸 배우 다비드 딕스가 연기한다. 이번 시리즈는 봉준호 감독이 지난 2013년 내놓은 ‘설국열차’를 바탕으로 제작된다.

‘설국열차’의 공동제작사인 CJ엔터테인먼트 측은 “미국 측과 리메이크 판권 계약을 체결했을 뿐 제작에 직접 참여하지는 않는다”고 설명했다.

d5964@sportsworldi.com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인기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