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득녀’ 봉태규 "아내에게 미안하고 고마워"

이전
다음
[스포츠월드=윤기백 기자] 배우 봉태규가 득녀 소감을 전했다.

봉태규와 하시시박은 2015년 5월 결혼해 같은 해 12월 첫째 아들 시하 군을 얻었다. 이후 3년 만에 둘째를 임신, 지난 21일 딸을 얻으며 1남 1녀의 부모가 됐다. 아내 하시시박과 아이 모두 건강한 것으로 전해졌다.

봉태규는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지구별에 온 우리 딸 너무 고맙고 축하합니다. 무엇보다 가장 고생 많이 한 우리 원지씨 너무 고맙고 감사합니다”라고 밝히며 “제 아내에게 미안하고 고맙습니다. 아빠가 되었다는 칭찬보다 제 아내가 감내하고 견디어 낸 임신과 출산에 더 많은 축하를 해주세요”라고 전했다.

또 봉태규는 “이 축복은 오롯이 제 아내의 몫입니다. 끝으로 엄청난 변화를 겪을 수밖에 없는 우리 시하도 너무 고맙고 자랑스럽다고 말해주고 싶네요. 그리고 많이 축하해주셔서 감사합니다”라고 감사의 말을 전했다.

giback@sportsworldi.com

사진=스포츠월드DB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

연예 많이 본 뉴스

  1. 설리, 라이브 도중 눈물… 이번엔 왜 또
  2. [SW이슈] ‘유부남’ 조재현의 해명…도덕성은 버렸나
  3. [SW이슈] ‘나는 죄인’이라던 조재현 “‘불륜’은 했지만 ‘성폭행’은 없었다”
  4. 장윤정 모친, 사기 혐의로 구속…4억원 안갚아
  5. [★온탕냉탕] 결혼 준비 중인 조정석거미 커플 外

스포츠월드 AD

스포츠 많이 본 뉴스

  1. [SW 로스토프 이슈] 장현수 향한 ‘축구선배’ 독설… 그래도 달랐던 박지성
  2. [월드컵] 또 한 번의 치명적인 실수… 고개 숙인 장현수의 ‘폭풍 눈물’
  3. [SW 로스토프 이슈] 기성용 부상에도 ‘절뚝절뚝’… 손흥민 골에도 “미안해” 오열
  4. [SW 로스토프 톡톡] 신태용 감독 “권창훈, 김민재 있었더라면…”
  5. [SW 상트 톡톡] 손흥민처럼 좋은 공격수 있기 때문에… 박지성의 역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