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투 후 '건강 이상' 오달수 "현재는 괜찮은 상태"

이전
다음
[스포츠월드=배진환 기자]

미투 운동 가해자로 지목돼 활동을 중단한 오달수의 건강 악화로 입원까지 했지만 현재는 괜찮은 상태로 알려졌다.

최근 미투 운동을 통해 성폭력 가해자로 지목된 오달수는 모든 연기 활동을 중단한 채 칩거에 들어갔다. 본가가 있는 부산에서 체류중이던 오달수는 그러나 미투로 인한 극심한 스트레스를 견디지 못하고 매일 술을 마셨고, 결국 건강 악화로 병원에 입원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이런 소식이 알려지자 오달수측 관계자는 16일 “심각한 상황은 아니었다”며 후속 상황을 전했다. 이 관계자는 “병원에 입원했던 것은 사실이지만 부산과 서울을 오가며 약 10일 동안 치료를 받았고 현재는 퇴원했다. 심각하지는 않다”고 밝혔다.

비록 현재 위험한 상황은 아니지만 오달수측 관계자는 “한 달 동안 먹은 것이 밥 두 공기가 전부라고 한다. 오로지 술에 의지한 채 살았다고 한다”고 안타까워했다.

한편, 오달수는 지난 2월 한 포털사이트 댓글을 통해 성추행 의혹에 휩싸였다. 이에 연예계 최고 다작 배우였던 오달수는 출연 예정이던 작품에서 모두 하차했다. 특히 오달수는 오랜만의 브라운관 복귀작이었던 tvN ‘나의 아저씨’에서도 하차했고, 개봉 예정이던 영화 ‘신과함께-인과 연’은 조한철이 같은 캐릭터로 재촬영을 진행했다. 오달수가 출연한 영화 ‘니 부모 얼굴이 보고 싶다’는 재촬영이 불가해 개봉을 무기한으로 연기했다.

jbae@sportsworldi.com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

연예 많이 본 뉴스

  1. [SW시선] 수지의 섣부른 끼어듦 , 연예계도 흔든 양예원 논란
  2. 배우 나한일, 동료 정은숙과 27일 결혼…“복역 중 사랑 키워”
  3. [SW비하인드]‘인피니티 워’ 화면 밖 마블 캐릭터… 누가 살아남았을까
  4. [SW이슈] 방탄소년단 최단최고역대급 기록행진
  5. 추락사고 김사랑 퇴원 “배우로서 일에 대한 소중함 느낀 시간”

스포츠월드 AD

스포츠 많이 본 뉴스

  1. [레알마드리드 리버풀] 눈물이 불러올 파장… 카리우스 살라 라모스
  2. 눈물 펑펑 카리우스 내 실수로 패배… 정말 미안
  3. [엿보기] 최재훈은 내 제자인데…, 이용철 위원의 하소연
  4. [SW이슈] 손흥민은 왜 ‘깍두기’였나
  5. 안우진, 데뷔 강행…시기상조일까 최적기일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