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W포토] 일본 '체조 요정'의 미모 클래스는 이 정도

이전
다음

 

 

 

 

 

 

 

일본의 '체조 요정' 하타케야마 아이리(23)가 화제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일본 체조 요정의 클래스'라는 제목으로 사진 여러 장이 게재됐다.

6세 때부터 리듬체조를 시작한 아이리는 2016 리우 올림픽을 끝으로 현역에서 은퇴했다.

'제47회 미스재팬'에서 특별상을 수상할만큼 우월한 미모를 뽐낸 그는 은퇴 후 방송 출연과 모델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 중이다.

한편, 아이리는 지난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변함없는 유연성을 뽐내 눈길을 끌었다.

사진 = 아이리 인스타그램 캡처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

연예 많이 본 뉴스

  1. 타블로 열꽃 빌보드 월드앨범차트 2위…해외에서도 인정
  2. 이성경-남주혁 최근 결별…4개월 공개열애 마침표
  3. 종영 앞둔 ‘품위녀’ 김희선, 다시 태어난 것 같은 기분이다
  4. 여심 남심 다 홀렸다 문채원, 크리미널마인드 활약상
  5. 이상순 사생활 침해 호소 “집에서 편히 쉴 수 있게 해달라”

스포츠월드 AD

스포츠 많이 본 뉴스

  1. 맨유까지 뛰어든 산체스 영입전…5000만 파운드 제시
  2. KBO, 김민식 비디오판독 혼란 엄중경고
  3. [토크박스] 이상군 대행 제구의 달인? 스트라이크존이 넓어서
  4. [스포츠 알쓸신잡] ②대머리 수영선수는 수영모를 안 써도 될까
  5. 오승환이 내년에도 STL에서 뛸 수 있을까…관건은 몸값