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W포토] 일본 '체조 요정'의 미모 클래스는 이 정도

이전
다음

 

 

 

 

 

 

 

일본의 '체조 요정' 하타케야마 아이리(23)가 화제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일본 체조 요정의 클래스'라는 제목으로 사진 여러 장이 게재됐다.

6세 때부터 리듬체조를 시작한 아이리는 2016 리우 올림픽을 끝으로 현역에서 은퇴했다.

'제47회 미스재팬'에서 특별상을 수상할만큼 우월한 미모를 뽐낸 그는 은퇴 후 방송 출연과 모델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 중이다.

한편, 아이리는 지난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변함없는 유연성을 뽐내 눈길을 끌었다.

사진 = 아이리 인스타그램 캡처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

연예 많이 본 뉴스

  1. 뉴이스트 강동호, 성추행 논란…제보자 고소
  2. [SW이슈] 김우빈, 비인두암 상태 악화? 연인 신민아가 치료 돕는다
  3. [SW시선] 결국 면제 유아인, 의지가 있다면 갈 수 있다
  4. 워너원 박지훈, 팬들 휴대폰 속에 저장… 흑백사진이 빛나네
  5. 워너원 강다니엘, 시크한 흑백사진 공개… 역시 1위

스포츠월드 AD

스포츠 많이 본 뉴스

  1. [현장메모] 이대호가 직접 밝힌 오재원 훈계사건 …왜 그랬을까
  2. [권기범의 페어볼] 박세웅의 진심 담은 사과와 화도 못 내는 두산
  3. 연타석홈런… 이승엽을 어떻게 떠나보내나
  4. 복귀후 타점 1위 웬만해선 러프를 막을 수 없다
  5. [SW와이드] 주장은 괴롭다?… 냉탕 에 빠져 있는 주장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