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W포토] 일본 '체조 요정'의 미모 클래스는 이 정도

이전
다음

 

 

 

 

 

 

 

일본의 '체조 요정' 하타케야마 아이리(23)가 화제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일본 체조 요정의 클래스'라는 제목으로 사진 여러 장이 게재됐다.

6세 때부터 리듬체조를 시작한 아이리는 2016 리우 올림픽을 끝으로 현역에서 은퇴했다.

'제47회 미스재팬'에서 특별상을 수상할만큼 우월한 미모를 뽐낸 그는 은퇴 후 방송 출연과 모델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 중이다.

한편, 아이리는 지난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변함없는 유연성을 뽐내 눈길을 끌었다.

사진 = 아이리 인스타그램 캡처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

연예 많이 본 뉴스

  1. 영미보러 왔어요… 컬링 결승전 찾은 AOA 지민설현
  2. 조재현 추가 폭로 피해자 등장… 강제로 키스 당해
  3. [SW이슈] ‘A씨 지목’ 곽도원 “사실무근” 네티즌 왈가왈부
  4. [SW이슈] 제2의 박수진 없어야 한다…청와대 국민청원 올린 주장은
  5. 조재현, ‘크로스’ 중도 하차 이어 DMZ영화제 집행위원장 사직 처리

스포츠월드 AD

스포츠 많이 본 뉴스

  1. [올림픽] 상처받은 김보름? 노선영?… 도대체 빙상연맹은 어디 숨었나
  2. [폭로②] ’김보름 불화설’ 노선영, 입촌식부터 외톨이였다
  3. [폭로③] 김보름 사태 코칭스태프 자유로울까
  4. [SW이슈] “나는 괴물”… 조재현은 진짜 ‘나쁜 남자’였다
  5. [올림픽] 논란의 여자 팀추월, 이번엔 노선영과 함께였지만 어색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