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W포토] 일본 '체조 요정'의 미모 클래스는 이 정도

이전
다음

 

 

 

 

 

 

 

일본의 '체조 요정' 하타케야마 아이리(23)가 화제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일본 체조 요정의 클래스'라는 제목으로 사진 여러 장이 게재됐다.

6세 때부터 리듬체조를 시작한 아이리는 2016 리우 올림픽을 끝으로 현역에서 은퇴했다.

'제47회 미스재팬'에서 특별상을 수상할만큼 우월한 미모를 뽐낸 그는 은퇴 후 방송 출연과 모델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 중이다.

한편, 아이리는 지난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변함없는 유연성을 뽐내 눈길을 끌었다.

사진 = 아이리 인스타그램 캡처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

연예 많이 본 뉴스

  1. 김흥국 성추행 추가 폭로 A씨 “누군가의 지시로…후회스럽다” 문자
  2. [단독]‘잠적’ 이종수, LA 체육관서 목격 “신변 이상無”
  3. 왕빛나, 성격 차이로 결혼 11년 만에 이혼
  4. [SW이슈] 고경표, 현역 입대가 박수 받는 이유
  5. [SW이슈] 점점 진화하는 알몸 합성사진에… 대중도 현혹

스포츠월드 AD

스포츠 많이 본 뉴스

  1. [SW의눈] 기대이하 듀브론트, 롯데의 패착일까
  2. 류현진 향한 타선의 화끈한 지원사격, 지난해와는 다르다
  3. [SW집중분석]‘한감마마’ 한용덕, ‘야신’ 김성근을 지우다
  4. 화가 났던 KIA 양현종, 결말은 완투승 110승
  5. ‘시즌 첫 출전’ KIA 홍재호, 첫 안타는 달아나는 홈런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