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 USA 니아 산체스, 당당함이 낳은 미의 여신

이전
다음
미스USA 니아 산체스가 화제다.

미국 루이지애나주 배턴루지에서 8일(현지시간) 열린 USA 선발 대회에서 ‘히스패닉계’ 미스 네바다 니아 산체스(24)가 2014 미국의 최고 미녀로 선정됐다.

히스패닉이 미스 USA로 뽑힌 것은 63년의 대회 역사상 네 번째로, 네바다주에서 나온 것은 처음이다.

니아 산체스는 8세부터 태권도를 배웠고, 15살에 태권도 지도자 자격증까지 따면서 지역 여성쉼터 등을 찾아 여성과 아이들에게 태권도를 가르친 것으로 알려졌다.

외신에 따르면 산체스는 “많은 여성들이 자신을 보호하기 위해 무엇인가를 배우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나는 8살 때부터 태권도를 배워 스스로를 지키는 자신감을 얻었다”고 밝혔다.

'미스 USA 니아 산체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미스 USA 니아 산체스 진짜 예쁘다" "미스 USA 니아 산체스, 뭔가 당당해" "미스 USA 니아 산체스, 부럽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뉴스팀
사진=미스USA 홈페이지 캡처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

연예 많이 본 뉴스

  1. 아이돌 성폭행 사건… 이대로 종결? 성관계는 했지만 강제 증거 못 찾았다
  2. [SW이슈] 박유천황하나 커플, 도대체 왜 이러나
  3. 김준희, 보디빌더 이대우와 열애중… 16살 차이 극복
  4. 군함도 , 광기의 흥행… 독과점 논란 속 오프닝 신기록
  5. [SW이슈] 이거 실화냐?… 소녀시대워너원 8월 7일 동시 출격

스포츠월드 AD

스포츠 많이 본 뉴스

  1. [권영준의 독한S다이어리①] 닥쳐서야 한다 는 한국 축구의 슬픔
  2. 베일 벗는 로니 카드, 관건은 리그 적응력
  3. [엿보기] 김기태 감독의 확고한 의지 선발→불펜 전환 없다
  4. [SW이슈] 손흥민구자철, 에이스? 집어 던져버려
  5. 바르셀로나, 끊임없는 쿠티뉴 구애… But 메시는 델레 알리 원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