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 USA 니아 산체스, 당당함이 낳은 미의 여신

이전
다음
미스USA 니아 산체스가 화제다.

미국 루이지애나주 배턴루지에서 8일(현지시간) 열린 USA 선발 대회에서 ‘히스패닉계’ 미스 네바다 니아 산체스(24)가 2014 미국의 최고 미녀로 선정됐다.

히스패닉이 미스 USA로 뽑힌 것은 63년의 대회 역사상 네 번째로, 네바다주에서 나온 것은 처음이다.

니아 산체스는 8세부터 태권도를 배웠고, 15살에 태권도 지도자 자격증까지 따면서 지역 여성쉼터 등을 찾아 여성과 아이들에게 태권도를 가르친 것으로 알려졌다.

외신에 따르면 산체스는 “많은 여성들이 자신을 보호하기 위해 무엇인가를 배우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나는 8살 때부터 태권도를 배워 스스로를 지키는 자신감을 얻었다”고 밝혔다.

'미스 USA 니아 산체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미스 USA 니아 산체스 진짜 예쁘다" "미스 USA 니아 산체스, 뭔가 당당해" "미스 USA 니아 산체스, 부럽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뉴스팀
사진=미스USA 홈페이지 캡처

추천뉴스

스포츠월드 AD Info

연예 많이 본 뉴스

  1. [단독] 마동석, 할리우드 진출 결심… 마블 서 러브콜
  2. [SW이슈] 조덕제 소속사 대표 여배우, 매니저 사칭男과 의료비 청구 울분
  3. [이문원의 쇼비즈워치] 방탄소년단 띄우기, 미국은 무슨 생각인가
  4. 공형진 자택 3년만에 다시 경매… 공형진 “사실 아냐” 반박
  5. [톡★스타] 범죄도시 김성규 치킨집 하시는 부모님, 여행 선물 하고 싶어요

스포츠월드 AD

스포츠 많이 본 뉴스

  1. 강민호 후폭풍, 손아섭-민병헌-김현수에게 미칠 영향은?
  2. [미야자키 Talk] 얘들아 안녕… 얼떨떨한 이성곤의 솔직한 소감
  3. 같은 몸값에 삼성행… 아리송 강민호
  4. [SW의눈] 참 쓰라린 삼성 강민호, 방심한 롯데가 당했다
  5. [토트넘 도르트문트] 시즌 4호골 손흥민, MOM 선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