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포모드 시동' 가르시아, 서진용 상대 복귀 후 첫 홈런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