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W의눈] 조현우, EPL 어불성설… 흔들기 그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