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6G 연속 출루' 추신수, 출루 기록만큼 놀라운 타격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