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W의눈]'다윗' 이영하, '골리앗' 산체스 무너뜨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