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장은, 고종수 감독 부름에 ‘대전행’… 부활 노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