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톡톡] 하정우가 말하는 ‘19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