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승과 2그룹 잔류… '김호철호'는 금의환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