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W이슈] ‘인생술집’부터 ‘불후’까지… 故 전태관을 추억하고 추모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