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것이 베테랑이다 오세근·양희종 40점, 인삼공사 KT 격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