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W엿보기] 김광현 카드 빼어든 SK, 끝까지 승리 갈증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