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W이슈] 아버지에게 발목잡힌 예은, 연예계 활동 빨간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