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톡톡] 박민영 “고민하는 순간조차 즐거웠다…꿈 같았던 시간”